​시간과 속도를 붙잡고 싶어 손을 뻗어도 계속해서 허공을 가릅니다.